자연· 삶· 예술의 어우러짐을 이곳 매물도에서 느끼자! 빛과 바람의 섬! 매물도

자연· 삶· 예술의 어우러짐을 이곳 매물도에서 느끼자! 빛과 바람의 섬! 매물도


역사/전통

유인도로서 매물도 역사는 200여 년이 채 안 되지만, 자연에 순응하면서도 정착하기 위해 치열하게 살아왔던 사람들이 이야기는 곳곳에 남아있다. 매물도의 역사는 지명으로, 민담으로, 사회풍습으로, 그리고 고유한 가옥구조 등의 주거문화로 전해지고 있는데, 각각의 역사 속에는 척박한 섬에 정착해가는 고단함 속에서도 지치지 않았던 치열함과 강인함 그리고 그 속에서 자연에 반하지 않고 순응하며 조화를 이루고자 했던 모습들을 볼 수 있다. 그러나 이러한 모습들은 최근 농어촌 마을의 쇠퇴와 고령화 속에서 잊혀지거나 사라질 위험에 놓여있다.

섬의역사
1810년 - 제1차 정착민 정착
1817년 - 서당을 세워 후학 양성에 힘을 쓰기 시작함
1825년 - 흉년과 괴질로 제1차 정착민 전원 사망
1869년 - 제2차 정착민 정착
1930년 - 당금 및 대항 합하여 30여 세대로 늘어남
1934년 - 섬 이름이 매미도로 표기됨
1945년 - 일본 해군 포진지 구축
1950년 - 매물도 국민학교 개교
1962년 - 국민학교 교사 대항마을에서 당금으로 이전
1976년 - 자가발전 시작, 매물도분국 설치로 전화 통화 가능
1977년 - 제1종 공동어장 허가 취득
1985년 - 제1돌핀호 정기 여객선 취향(통영-매물도간)

본문 콘텐츠 담당자

담당부서
[관광문의]관광안내소 055)650-0580, 2570 [홈페이지문의]정보산업과 055)650-2714

본문 유틸리티

  • 인쇄
  • 위로

만족도 조사

사용자 만족도 조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

평가
통계보기